부산광역시컨택센터협의회를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삊쓽쉶냼媛 삊쓽쉶냼떇 援먯쑁젙蹂 援ъ씤援ъ쭅 삊쓽쉶옄猷
 

 
홈 > 협의회 소식 >보도기사


작성일 :     2009-01-12 (09:19:47)
글제목 :     [주목! 이 사람] 부일정보링크㈜ 최수기 대표
"기업유치 넘어서는 경제 효과 창출"
부일이동통신 고객센터 인수, 컨택센터로
올해 380억 매출 예상, 전국 5위권 떠올라

"컨택센터가 단순히 전화로 상담이나 영업을 한다는 인식은 이제 바뀌어야 합니다. 규모 있는 기업 몇 개를 유치하는 것에 맞먹는 고용 창출은 물론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한몫 단단히 하고 있습니다."

컨택센터 운영 및 운영대행업체인 부일정보링크㈜ 최수기 대표는 컨택센터 산업이 부산 경제에서 차지하는 역할에 대한 자부심이 상당한 기업인이다. 부산시가 지난 2004년부터 컨택센터 유치에 나서 4년간 7천900여석의 컨택센터를 유치한 일도 그가 공무원들과 손잡고 뛰어다녀 얻은 결과다.

최 대표가 이끄는 부일정보링크㈜는 본격적인 컨택센터 산업을 부산에 처음 소개한 기업이다. 부일정보링크㈜가 직접 운영하거나 운영을 대행하는 컨택센터의 좌석수만도 1천800석에 달한다.

부일정보링크㈜는 '삐삐'로 알려진 이동통신업을 하던 부일이동통신에서 분사한 기업이다. 지난 1999년 최 대표는 당시 140만명에 달하던 고객을 보유했던 부일이동통신 고객센터만을 따로 인수, 고객 관리에 나서면서 컨택센터 전문 운영업체로 첫걸음을 내디뎠다. 최 대표는 "무선호출기 산업은 사양길로 들어섰지만 100만명이 넘는 고객을 관리해 온 경험과 기술이 아까웠다"며 "컴퓨터와 전화를 결합한 전문적인 고객 관리가 가능하다는 데에서 가능성을 내다봤다"고 말했다.

그 결과, 부일정보링크㈜는 창사 10여년 만에 전국적인 컨택센터 운영업체로 올라섰다. 지난해 360억원의 매출액을 올린 데 이어 올해도 380억원대의 매출액을 기대하고 있다. 국내를 통틀어도 업계 5위권으로 컸다. 업계에서도 대기업이 거의 없는 부산에 뿌리를 둔 업체가 이런 성장을 이룬 것을 상당히 높이 평가하고 있다.

사실 최 대표는 부산시가 대기업이나 공공기관의 컨택센터를 유치하는 데에 공이 큰 기업인으로 알려져 있다. 최근 4년간 부산에 유치된 컨택센터 40여개 중 상당수가 그의 노력이 보태졌기에 가능했다. 최 대표는 "물론 부산에 컨택센터를 유치하면 제 기업도 이익이지만 그보다는 지역경제에 도움을 준다는 보람도 컸다"고 말했다.

직접 해당 지역에 진출해 사업을 해도 되는 것을 굳이 컨택센터를 부산에 유치할 이유는 없다는 것이다. 실제 부일정보링크도 부산뿐만 아니라 서울 대전 대구 등 대도시에 진출해 컨택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컨택센터 유치도 말처럼 간단한 일이 아니라는 설명이다. 최 대표는 "컨택센터 유치 효과가 알려지면서 전국의 많은 지자체들이 유치전에 뛰어들어 유력 정치인이나 고위 공무원 간에 '파워 게임'이 벌어지는 일도 예사"라고 전했다. 최근 모 기관의 경우 당초 부산에 600석 규모의 컨택센터 설치를 결정했다가 타 지자체의 반발에 규모를 절반으로 줄인 일도 있었다.

최 대표는 지난 2006년 생긴 부산지역 컨택센터협의회 회장을 2년 넘게 맡으면서 컨택센터와 현장에서 발로 뛰는 상담사에 대한 인식 변화에도 상당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콜센터는 단순히 전화로 고객 상담이나 영업을 하는 차원이지만 컨택센터는 컴퓨터와 통신이 결합되면서 소비 트렌드나 소비자 성향 등 다양한 정보를 가공해 기업에 제공할 수 있는 전문 영역입니다."

지난 11월에는 부산 롯데호텔에서 컨택센터 종사자들을 위한 파티도 처음 열었다. 최 대표는 "기업들이 컨택센터 업무 영역을 확대해 나가고 있어 앞으로도 컨택센터 산업의 발전 가능성은 높다"며 "지역에서도 인재 양성과 지원이 있어야 산업 전체가 발전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박진국 기자 gook72@busanilbo.com

(부산일보/ 입력시간: 2008. 12.30. 08:53)
 
이전글 목록 새글쓰기 응답글쓰기 글수정하기 글지우기 다음글



-
32 부산광역시 컨택센터협의회 사상여성인력개발센터와 MOU 체2009.02.19353287
31 (부산일보)[사설] 컨택센터 성공 사례 서비스업 육성 발판돼야2009.02.12325155
30 (부산일보) 컨택센터와 부산 '윈-윈' 게임2009.02.06294497
29 (부산일보) 컨택센터 왜 부산 몰리나2009.02.06304484
28 (부산일보) '컨택 밸리'로 떠오른 중앙로2009.02.06292540
27 (부산일보) 월 100만원 비정규직서 2년 만에 '억대 연봉'2009.02.06278803
26 허남식 시장에 듣는 ‘부산경제 중흥 프로젝트’2009.01.20220731
25 KNN방송 컨택센터 CF방영2009.01.12212209
[주목! 이 사람] 부일정보링크㈜ 최수기 대표2009.01.12164020
23 부일정보링크 임직원 600명 참석“2008 부일가족 송년의 밤”개최2008.12.24127559
22 롯데손해보험(주) 부산컨택센터 설치를 위한 MOU체결2008.12.16116194
21 부산시 컨택센터협의회 2008년 4분기 정기회의 개최2008.12.1088815
20 부산 대구 콜센터를 잡아라2008.12.0486655
19 불황에도 끄떡없는 직종은? 컨택센터 2위2008.12.0389509
18 이 불경기에 부산사무실 동났다.2008.12.0387989
17 부산광역시 컨택센터협의회 “2008 컨택센터 페스트벌 부산”개최2008.11.2596619
16 부산시장, 추석맞이 컨택센터 상담원 격려2008.09.2298076
15 부산광역시 컨택센터협의회 2008년 3분기 정기회의 개최2008.09.1297408
14 부산시 콜센터 취업 정보 사이트개설2008.09.0199156
13 부산, 컨택센터 포털사이트 서비스 개시2008.09.0195177
[1] 2 [3]
목록 새글쓰기